환영의인사
담임목사소개
이달의말씀
목사님컬럼
주일설교영상
신앙상담실

 

:

어떤 계획을 가졌나요?
2018-01-09 08:09:50 안효광목사  

새해를 시작하면서 어떤 계획을 하셨습니까? 이번 2018년에는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우리 모두 축복의 말을 많이 하자는 것입니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는 믿는 자들 곧 교회에 축복의 권세를 주셨기 때문입니다. 시편 11826절에 보면 여호와의 이름으로 오는 자가 복이 있음이여 우리가 여호와의 집에서 너희를 축복하였도다. 라는 말씀이 나옵니다. 하나님께서는 구약의 제사장들에게 성소에서 제사를 드리거나 모임을 가질 때에 이스라엘 백성을 축복하는 권위와 책임을 주셨습니다. “그들(제사장들)은 이같이 내 이름으로 이스라엘 자손에게 축복할찌니 내가 그들에게 복을 주리라는 말씀이 민수기 627절에 나옵니다. 이세상의 모든 복 곧 만복의 근원이 하나님이십니다. 그런데 제사장들이 백성들에게 복을 빌어야 그 복을 주시겠다는 것입니다.

오늘날 목사는 교회에서 제사장입니다. 그러나 목사만이 제사장은 아닙니다. 베드로전서 29절에 보면 예수 믿는 모든 성도들이 다 제사장입니다. 신약시대의 여러분은 왕같은 제사장이므로 구약의 제사장과는 비교할 수 없는 위치와 권위가 있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이러한 권세를 받은 우리는 우리가 섬기는 모든 사람들을 축복해야 할 책임이 있는 것입니다. 목사는 성도들을 축복해야 하고, 성도는 세상과 이웃을 축복해야 하고, 부모는 자녀들을 축복해야 합니다. 그런데 혹시 나같은 사람이 누구를 축복할 수 있을까?”고 반문하시는 분이 있으십니까? 사무엘 상에 보면 엘리 제사장은 투명한 영성이 부족했던 사람이었습니다. 그러나 그가 한나를 축복했을 때 그 축복에 하나님의 실제 복이 임했습니다. 그러므로 여러분 스스로를 평가하지 마시고 하나님께서 여러분을 왕같은 제사장으로 인정해 주시므로 그 권위와 책임을 다 하셔야 합니다.
새해에는 우리 자녀들, 이웃들, 교우들, 목장 식구들, 그리고 나를 핍박하고 욕하는 사람들도 기회가 있는 대로 축복합시다. 우리가 축복을 많이 할 때 먼저 그 대상에게 하나님의 복이 임하고 한걸음 나아가 축복하는 나 자신에게도 보다 많은 복과 은혜가 찾아옵니다. 할렐루야!


 













  오직 십자가의 능력
주제별성경
다국어성경

1명
67351명

   ※스태포드교회 Internet Explorer 에서 최적으로 운영됩니다※
      Address : 168 Onville Road. Stafford, VA 22556, USA
      TEL : 540-659-7841 / Contact us : staffordkoreanchurch@gmail.com
      CopyRight ⓒ 2008 - 2018 All Rights Reserved By Stafford Korean Baptist Church